통일부 국립통일교육원

정부혁신 보다나은 정부

검색어 자동완성
작성하신 검색어로 검색합니다.(새창 열림)

남북관계 지식사전

통일문제와 남북관계를 이해하는데 필요한 주요 용어를 찾아보기 쉽게 사전방식으로 배열하여 그 내용과 의미를 설명해 놓은 자료입니다.

2015년 발간된 책자의 내용을 웹 버전으로 재구성하였으며, 책자원본은 자료마당 - 도서/동영상자료에서 다운받으실 수 있습니다.

도서 남북관계 지식사전 (2015)

소떼 방북

연구개발과

2015-12-31

조회3588

 

  정주영 전 현대그룹 명예회장은 1998년 6월 16일 아산농장에서 사육한 소떼 500마리를 몰고 판문점?을 넘었다. 정주영 명예회장의 방북은 민간인으로서는 정부관리 동행 없이 판문점?을 통해 방북한 최초의 사례였다. 정주영 명예회장은 당시 6월 23일까지의 방북기간 중 북측과 금강산 관광사업?을 포함한 남북경협 추진에 대해 합의하였다.

  정주영 명예회장은 같은 해 10월 27일, 소 501마리를 몰고 두 번째 방북길에 올랐다. 두 번째 소떼 방북?에서 정주영 명예회장은 김정일 국방위원장을 만나 서해 유전개발, 자동차 조립생산, 경의선 철도 복선화, 평양 화력발전소 건설, 휴전선 직후방 산업공단 설치 등과 관련한 장기 독점사업권을 현대 측에 부여하는 문제에 대해 합의하였다.

  정주영 명예회장은 우리 측 기업인으로서는 최초로 방북하여 조선대성은행 이사장 겸 조선아세아무역촉진회 고문 최수길과「 금강산 관광 개발 및 시베리아 공동 진출에 관한 의정서」를 체결한 바 있다. 그 후 남북관계 상황이 1차 북한 핵위기? 등으로 여의치 않아 실행이 미뤄져 오던 차에 1998년 4월 30일‘남북경협 활성화조치’가 발표되자 방북을 추진하게 된 것이다. 정주영 명예회장은 북한에 체류하면서 고향인 강원도 통천군 노상리를 방문해 친척들을 만난 뒤 대북협력사업 후보 지역인 금강산과 원산을 둘러보기도 하였다.

  1차 소떼 방북?을 추진하면서 현대 측은 북측에 소떼 수송을 위한 트럭 50대와 사료 등 41억여 원의 비용을 부담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소떼 방북?이 국내는 물론 국제적으로 주목을 받으면서 현대그룹이 얻은 광고효과는 투입 비용의 수십 배 이상에 달했던 것으로 평가되었다. 프랑스가 낳은 세계적 문명비평가인 기 소르망은 당시 소떼 방북?을 ‘가장 아름답고 충격적인 전위예술 작품’이라고 평하기도 하였다.

  이와 함께 현대그룹은 정주영 회장의 소떼 방북?을 통해 금강산관광, 개성공단 등 남북경협에서 독점사업권을 확보했다. 현대 측의 독점사업권 확보와 관련해서는 남북경협 초기에 관광, 공단개발, 철도·도로 연결 등 경협 활성화에 기여한 측면이 크다는 평가와 함께 민간 기업이 독점사업권을 가짐으로써 다른 기업의 참여를 제한하는 측면이 있었다는 평가가 함께 제기되기도 하였다.

  한편 소떼가 북측에 전달된 이후 일부 소들이 병사하는 등 문제가 발생하였으나, 남북 간 공동조사를 실시한 결과 장시간 수송 과정에서 소들이 고정용 로프 등 이물질을 먹어 발생한 우발적 사안으로 결론을 짓고 특별한 마찰 없이 마무리 되었다.

 
공공누리의 제 4유형 안내
소떼 방북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 표시+상업적 이용 금지+변경 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글 선 건설 후 통일론 연구개발과 2015-12-31
현재글 소떼 방북 연구개발과 2015-12-31
다음글 10.4 선언(남북관계 발전과 평화번영을 위한 선언) 연구개발과 2015-12-31